[PROMO ONLY] Hyosung - Fantasia

[PROMO ONLY] Hyosung - Fantasia

55.00

달콤한 자장가로 남심을 사로 잡았던 전효성, 1년 만에 매혹적인 판타지아의 심볼이 되어 돌아오다. 독보적인 아우라를 가진 21세기 뮤즈, ‘전효성’의 귀환!

듣는 이의 마음까지 살랑살랑 간지럽히는 매력적인 비음과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던 전천후 뮤즈 전효성이 다시 돌아온다. ‘Good-night Kiss’로 화려한 홀로 서기에 성공, 어느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롱런’의 기록을 써 내려가며 자신의 가치를 스스로 입증해낸 전효성. 이제 그녀의 이름 앞에 ‘시크릿의 리더’뿐 아니라 ‘여성 솔로 가수’라는 타이틀이 붙는 것도 전혀 어색하지 않다. 

지난 해 5월, 그리고 1년 여의 시간이 흘러 다시 5월이 된 지금. 다시 찾아온 그녀의 솔로 앨범은 마치 긴 기다림 끝에 찾아온 이 봄처럼 그 무엇보다도 기대되고 반가운 소식이다. 더욱 성숙해지고 더욱 아름다워진 그녀가 한 여자로서 사랑하고 이별하며 느끼는 다양한 감정들을 노래한 이번 앨범을 통해 ‘전효성’은 20대 여성들을 대변하는 목소리가 될 것이며, 그와 동시에 그녀들이 꿈꾸는 롤모델의 다른 이름이 될 것이다.

지난 첫 번째 싱글 앨범 ‘TOP SECRET’을 통해 시크릿이 아닌 전효성으로서 또 다른 출발에 첫 발을 내디뎠다면, 이번엔 한층 업그레이드 된 ‘첫 번째 미니 앨범’으로 그녀의 보다 알차고 의미 있는 성장을 기록하게 되었다. 귀여운 소녀에서 관능적인 여인에 이르기까지, 매번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았던 전효성은 약 1년 만에 다시 발표하게 된 솔로 앨범 ‘FANTASIA'에서 스타일링은 물론 음악적으로도 새로운 시도를 아끼지 않았다. 특히 데뷔 이후 처음으로 랩 파트에 도전했다는 점은 듣는 재미와 함께 그녀의 색다른 면모를 발견하게 되는 부분 중 하나. 톡톡 튀는 맛이 살아있는 전효성의 랩 파트는 곡에 엣지를 더하며 듣는 재미를 불어 넣는다. 

이뿐 아니라 총 다섯 개의 트랙으로 구성된 이번 앨범 속에서 전효성은 두 곡의 작사에 이름을 올리며 자신만의 음악적 감수성을 드러냈다. 단독 작사한 ‘꿈이었니’와 공동 작사가로 참여한 ‘날 보러와요’ 속에서 대담하게, 또 애절하게 써 내려간 전효성의 가사는 각 곡의 감정이 고스란히 녹아 든 그녀의 목소리로 생명력을 갖게 되었다. 이는 장르의 범위를 넘어설 뿐 아니라 표현의 깊이까지 폭넓게 확장해낸 그녀의 탄탄한 내실과 역량을 확인하게 되는 대목이다. 

Add To Cart